• kmra

오행(五行)이란..

오행(五行) 오행이란 글자는 음양에 비해 빈도가 적고 뒤늦은 것으로서 춘추시대에 생활에 필요한 다섯 가지 실용자재를 뜻하던 것이었다. 홍범『洪範』에서 말하는 오행(五行)의 다섯 가지 의미는 다음과 같다. 첫 번째는 水이고, 두 번째는 火이며, 세 번째는 木이고, 네 번째는 金이고, 다섯 번째는 土이다. 水는 아래로 젖어들고, 火는 위로 타오르며, 木은 휘어지거나 곧은 것이고, 金은 마음대로 구부릴 수 있고, 土는 곡식을 생산할 수 있다. 아래로 젖어드는 水는 짠맛을 띠고, 위로 타오르는 불은 쓴맛을 띠며, 휘어지거나 곧은 木은 신맛을 띠고, 마음대로 구부러지는 金은 매운맛을 띠고, 곡식을 생산해 내는 土는 단맛을 띤다.


일반적으로 목(木)으로 표현되는 봄은 만물이 태어나서 자라는 것을, 화(火)로 표현되는 여름은 만물이 성장해서 번성하는 것을, 금(金)으로 표현되는 가을은 지금까지 이룬 성과를 정리해서 거둬들이는 것을, 수(水)로 표현되는 겨울은 거둬들인 것을 압축해서 보관하는 것을 상징한다. 오행과 자연사이의 이러한 관계성은 과학이 발달하기 이전부터 과학을 대신해 오랫동안 신앙처럼 유기적인 관념체계로 인식되었다.


인간의 생과 소멸은 우주의 순환이치와 같다. 태양이 수성, 목성, 화성, 금성, 토성과 달이 지구가 멀고 가까워질 때 생기는 변화에서 우리는 영향을 받는다.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는 태양을 중심으로 자전과 공전을 하고 있는 하나의 별이다. 별들의 원소는 물(水), 나무(木), 불(火), 쇠(金), 흙(土)의 오행으로 이루어져 있다. 오행을 상징하는 숫자는 물(水), 1과 6, 나무(木)은 3과 8, 불(火)는 2와 7, 흙(土)는 5와 10, 쇠(金)은 4, 9이다. 오행이란 다섯 가지 에너지가 일정한 규칙을 가지고 움직이는 것을 말한다. 목, 화, 토, 금, 수가 상생과 상극으로 규칙성을 가지고 움직이는 것이며 이런 다섯 가지 에너지를 기(氣) 또는 기운(氣運)이라고 한다. 기의 흐름이 원활하면 오행이 유기적으로 돌아가는 것이며 사주팔자에서 오행이 잘 순환되면 기가 잘 도는 것이며 운명 또한 원활하게 되는 것이다. 음양오행(陰陽五行)은 서로 상생(相生)하고, 상극(相剋)하면서, 순환하고 변화한다. 상생은 상호 의존관계를 말하고 예를 들면 부모와 자식 간의 관계를 말하기도 한다. 생(生)이란 말은, 서로 돕는다는 뜻이며 부모자식간 처럼 낳아서 길러 훗날 자식의 보살핌을 받듯이 오행에서도 이런 원리가 적용된다. 상생관계는 상호 의존적인 도움의 관계를 말하기도 한다. 상극은 강자와 약자의 관계를 말하기도 하는데 힘으로 상대를 누른다는 뜻이다. 상대를 힘들게 하는 것도 극이며, 자식을 잘되게 하기 위하여 부모가 드는 회초리 같은 것도 극에 해당한다. 상극은 일반적으로 자연의 법칙에서 약육강식의 지배와 적대관계를 말하기도 한다. 자극을 주거나 자극을 받고 있는 것을 말하며 자극을 받아 분발하는 긍정적인 면이 있고, 난제에 빠지는 경우를 말하기도 하며 이러한 상극을 잘 이용하면 난제를 이겨낼 수 있다.    한국명리학협회


조회 20회

한국명리학협회

사업자 등록번호 : 303-82-75842

통신판매업 : 2018-서울동대문-0452호

계좌: 우리은행 1006-401-458903  

서울 동대문구 회기로 197-1 근영빌딩 2F

우)02440

 

문의 :  010-2130-3474

이메일 : 7human@daum.net

 

SNS로 한국명리학협회 소식을 접하세요!

 

  • 인스 타 그램 사회 아이콘
  • qrcode_50

제휴사​

 

© 2017 본 홈페이지에 대한 모든 권리는 한국명리학협회에 귀속됩니다.